신종 코로나 때문에 … 소외계층 위한 무료급식소도 문 닫아 > 언론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자료센터

언론보도자료

HOME  자료센터  언론보도자료

신종 코로나 때문에 … 소외계층 위한 무료급식소도 문 닫아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0-02-06 00:00 조회238회 댓글0건

본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으로 인천지역 소외계층이 타격을 받고 있다.
지역에서 운영되던 무료급식소 운영이 대부분 잠정 중단된 데다 복지관과 봉사단체도 단체급식 등을 잇따라 중단했다.

사단법인 전국자원봉사연맹은 5일 천사무료급식소 인천부평지소 운영을 일시 중단했다. 매주 화·수·토요일 총 3회 무료급식이 이뤄졌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차원에서 운영을 중단한 것이다. 무료급식이 진행되는 날이면 이른 아침부터 급식소 앞에 수십명의 어르신들이 길게 줄을 섰지만 찾는 이들의 발길이 뚝 끊겼다.

 

사랑의 빨간밥차를 운영하는 ㈔사랑의쌀나눔운동본부중앙회 이선구 이사장은 "감염 예방을 위해 무료급식이 이뤄지는 장소에 손소독제와 마스크 등을 비치했다"며 "식사를 기다리는 어르신들에게 마스크를 꼭 착용하도록 권하고, 기침을 하거나 고열인 이용자들은 양해를 구해서 출입하지 않도록 하고 있다"고 말했다.


출처 : 인천일보(http://www.incheonilbo.com/news/articleView.html?idxno=1022012) 


해피로그  ㆍ   이용약관  ㆍ   개인정보취급방침  ㆍ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ㆍ   후원FAQ  ㆍ   후원문의  ㆍ   사이트맵
주소 : (21006)인천광역시 계양구 황어로 134번길 28 (장기동 152-5)   고유번호 : 107-82-63302   이사장 : 이선구
전화 : 1600-4022 (02-780-5332~3)   팩스 : 02-780-5336   E-mail : loverice5333@naver.com
Copyright ⓒ 2017 사랑의쌀나눔운동본부.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